광고
광고

신한銀, ‘다방’과 포괄적 업무제휴...생활밀착형 플랫폼 개발

김연실 기자 | 기사입력 2018/11/05 [09:50]

신한銀, ‘다방’과 포괄적 업무제휴...생활밀착형 플랫폼 개발

김연실 기자 | 입력 : 2018/11/05 [09:50]

[파이낸셜신문=김연실 기자] 신한은행의 부동산 금융정보와 다방의 부동산 데이터를 결합한 플랫폼이 선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 지난 1일 신한은행 본점에서 가진 ‘신한은행-다방과의 포괄적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장현기 디지털전략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과 스테이션3 한유순 대표(왼쪽에서 세번째)가 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 촬영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테이션3(다방의 법인명)와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다방’은 국내 최초 오픈형 부동산 중개 플랫폼으로, 2013년 5월 창업 후 지속적인 성장을 거쳐 2018년 기준 월 평균 매물 등록건수 36 만건, 매월 300만명의 사용자를 확보한 국내 대표 생활밀착형 플랫폼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한은행의 부동산 금융 정보와 ‘다방’의 매물, 가격정보, 지역정보 등 부동산 데이터를 결합한 플랫폼 협업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신한은행은 플랫폼 사용자의 금융니즈를 만족시켜 줄 최적화된 서비스를 공동개발 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플랫폼 제휴 사업을 적극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부동산 정보제공 및 자산관리 채널인 모바일 부동산 중개 플랫폼 사용자들에게 높은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을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고객이 있는 곳으로 직접 찾아가 생활밀착형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계속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