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오리온 '오!그래놀라' 인기 '쑥쑥'…출시 1개월만 100만개 판매

황병우 기자 | 기사입력 2018/08/09 [10:47]

오리온 '오!그래놀라' 인기 '쑥쑥'…출시 1개월만 100만개 판매

황병우 기자 | 입력 : 2018/08/09 [10:47]

시간과 장소 제약없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어 인기…다음달 원물요리간식 '파스타칩' 2종 선보일 예정

 

▲ 오리온은 9일 간편대용식 브랜드 '마켓오 네이처'의 '오!그래놀라'와 '오!그래놀라바'가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1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달 초 출시한 '마켓오 네이처'의 '오!그래놀라'와 '오!그래놀라바' (사진=오리온)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오리온은 9일 간편대용식 브랜드 '마켓오 네이처'의 '오!그래놀라'와 '오!그래놀라바'가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1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오!그래놀라'는 다양한 자연 원물 함량을 포장에 잘 보이게 인쇄해 건강한 먹거리에 관심이 큰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었다고 오리온은 설명했다.

 

'오!그래놀라바'는 좋은 재료로 만든 식사를 간편하게 해결하려는 직장인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덧붙였다.

 

검은콩, 과일, 쌀 등 농협이 제공하는 국산 농산물과 곡물, 야채 등을 원물 그대로 가공해 만든 '오!그래놀라' 3종(검은콩·과일·채소)과 '오!그래놀라바' 3종(검은콩·무화과베리·단호박고구마)을 지난달 초 출시한 바 있다.

 

그래놀라는 귀리, 쌀 등 곡물과 과일, 야채 등을 원물 그대로 구운 것으로 영양소 파괴가 적으면서도 끓이거나 데우는 별도의 조리과정 없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어 일본, 미국 등 선진국에서 식사 대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오리온은 다음 달 파스타를 재해석한 원물 요리 간식 '파스타칩' 2종(머쉬룸 크림, 오리엔탈 스파이시)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그래놀라'는 '밥 대신 건강한 간편 원물 식사'라는 개념을 충실히 구현한 제품"이라며 "조리과정 없이 언제 어디서나 질 좋은 원물 식사가 가능해 기존의 대용식들과 차별화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