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이병래 예탁원 사장 "파생상품시장 4차 산업혁명기술 결합 필요"

이유담 기자 | 기사입력 2018/07/09 [18:29]

이병래 예탁원 사장 "파생상품시장 4차 산업혁명기술 결합 필요"

이유담 기자 | 입력 : 2018/07/09 [18:29]

 

[파이낸셜신문=이유담 기자] 이병래 한국예탁결제원 사장이 "파생상품 거래 및 리스크 관리에도 블록체인,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의 4차 산업혁명기술을 결합해 파생상품시장의 효율성 및 안정성을 제고할 필요가 있다"고 9일 밝혔다.

 

▲ '제14차 아시아-태평양 파생상품학회 컨퍼런스'에서 축사를 하고 있는 한국예탁결제원 이병래 사장 (사진제공=한국예탁결제원)

 

이 사장은 이날부터 10일까지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개최되는 '제14차 아시아-태평양 파생상품학회(APAD) 컨퍼런스'에 참석해 금융규제 완화 움직임이 진행되는 최근 추세를 짚으며 이같은 뜻을 전했다. 

 

한편 APAD 컨퍼런스는 한국파생상품학회가 주관하고 국내외 대학교수 및 전문가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한국 주식선물시장의 거래량 및 변동성' 등 파생상품시장의 주요 현안 및 이슈에 대해 점검하고 아시아-태평양 파생상품시장의 바람직한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다. 

 

예탁결제원은 "앞으로도 국내 유관기관 및 학술단체 등과 긴밀한 협력․지원을 통해 파생상품시장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