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국내 증권대차시장 개선방향 살핀다
홍콩 현지에서 ‘2017 KSD 증권파이낸싱 포럼’ 개최
 
이유담 기자

[파이낸셜신문=이유담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 2일 홍콩 포시즌 호텔 하버뷰 볼룸에서 ‘2017 KSD 증권파이낸싱 포럼’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한국 증권대차시장의 글로벌화를 위한 미래 발전방향을 심도 있게 모색한 자리로, 홍콩 소재 주요 금융기관, 증권회사 및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글로벌 증권대차시장 전문가 HSBC의 로이 짐머한슬의 발표로 ‘글로벌 증권대차시장의 미래에 관한 주요 트렌드’에 대해 알아보고, 예탁결제원 측에서는 ‘한국 증권대차시장의 주요 현안 및 개선방향’을 발표했다.

 

예탁결제원은 “국내 증권대차시장 규모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국내 코스피지수가 사상 최고점을 경신하는 등 국내 증권시장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며 포럼을 개최한 배경을 밝혔다.

 

▲ 2일 저녁 홍콩 포시즌 호텔 하버뷰 볼룸에서 개최된 ‘2017 KSD 증권파이낸싱 포럼’ 에서 이병래 사장이 주제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예탁결제원은 지난 2012년부터 매년 정기적으로 증권파이낸싱 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특히 이번 포럼은 국내 증권대차시장의 주요 참가자인 외국인 고객을 위해 홍콩 현지에서 직접 개최해 외국인 투자자들로부터 호의적인 평가를 받았다.

 

한편 예탁결제원은 국내 자본시장에서 증권대차 및 제3자 Repo(레포)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으로 한국 내 증권파이낸싱 거래의 정착과 활성화에 기여했다.

 

제3자 레포서비스로 예탁결제원은 증권의 매도자(자금차입자)와 매수자(자금대여자) 간 레포거래에 있어서 수반하는 결제‧담보평가 등 제반 거래관리를 위탁해준다.

 

예탁결제원은 “앞으로도 국내외 증권파이낸싱 시장 참가자와의 긴밀한 네트워크 채널을 강화하겠다”며 “참가자의 니즈와 글로벌 트렌드를 반영한 효율적인 증권파이낸싱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국내 금융시장을 발전시키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11/03 [15:35]  최종편집: ⓒ파이낸셜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Financial Newspaper English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en&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RSS - efnews.co.kr/rss/rss_news.php
Financial Newspaper 日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中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zh-CN&u=http%3A%2F%2Fefnews.co.kr%2F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예탁결제원, 증권대차시장, 증권파이낸싱] 예탁결제원, 국내 증권대차시장 개선방향 살핀다 이유담 기자 2017/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