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공개
7시리즈 동일 플랫폼…가격은 9290만~1억150만원
 
황병우 기자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BMW코리아는 13일 신형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공개하고 11월 출시에 앞서 사전 예약에 들어갔다.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는 클래식한 쿠페 형태의 외관 디자인, 고급스러운 실내 인테리어 등 기존 5시리즈 그란 투리스모의 장점을 그대로 계승했다.

 

동시에 7시리즈와 동일한 플랫폼을 사용해 BMW 세단 라인업 중 가장 넓은 적재 공간과 안락한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차체 크기는 전장 5090㎜, 전폭 1900㎜, 전고 1525㎜이며 지능형 경량 구조가 적용돼 공차 중량이 이전 모델보다 120㎏ 가벼워졌다.

 

뒷좌석 공간은 유아용 시트를 최대 3개 장착할 수 있을 만큼 넉넉하며 내부 곳곳에 방음재와 흡음재가 추가돼 조용한 주행이 가능하다고 BMW 코리아는 소개했다.

 

 

전동식으로 개폐되는 테일게이트는 컴포트 액세스가 적용돼 뒷 범퍼 아래에 발을 움직이는 것만으로 편리하게 트렁크를 열 수 있다.

 

이밖에도 넓은 개방감을 선사하는 전동식 파노라마 글라스 루프와 4존 전 자동 에어컨, 다양한 색상을조합할 수 있는 엠비언트 라이트가 기본 제공된다.

 

또한 차량 도어 주변에 매력적인 조명을 비춰주는 ‘웰컴 라이트 카펫’이 적용되어 7시리즈와 같은 고급스러움을 연출한다. 

 

 

파워트레인은 신형 3리터 직렬 6기통 디젤 및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고 스텝트로닉 8단 스포츠 자동변속기와 BMW 엑스드라이브(xDrive) 인텔리전트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이 장착됐다.

 

6기통 디젤 엔진은 최고 출력 265마력, 최대 토크 63.3㎏.m의 성능을 발휘한다. 복합 연비는 리터당 11.4㎞ 수준으로,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데 6.0초 걸린다.

 

6기통 가솔린 엔진은 최고 출력 340마력, 최대 토크 45.9㎏.m의 힘을 낸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데 6.3초면 충분하다.

 

 

반자율 주행기술인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시스템', 좁은 공간 주차를 돕는 '리모트 콘트롤 파킹' 등 다양한 첨단 편의사양도 갖췄다. 무선 애플 카플레이와 무선 충전 시스템도 지원한다.

 

국내에 출시되는 모델은 ▲ 뉴 630d 엑스드라이브 그란 투리스모 럭셔리 ▲ 뉴 630d 엑스드라이브 그란 투리스모 M 스포츠 패키지 ▲ 뉴 640i 엑스드라이브 그란 투리스모 럭셔리 ▲ 뉴 640i 엑스드라이브 그란 투리스모 M 스포츠 패키지 등 4가지다.

 

판매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9290만∼1억150만원이다. 현재 사전예약이 진행 중이며, 정식 출시는 11월이다.

 


기사입력: 2017/09/13 [17:47]  최종편집: ⓒ파이낸셜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Financial Newspaper English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en&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RSS - efnews.co.kr/rss/rss_news.php
Financial Newspaper 日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中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zh-CN&u=http%3A%2F%2Fefnews.co.kr%2F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BMW,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공개, 사전예약] BMW,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공개 황병우 기자 2017/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