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수도권 분양물량 3만2000가구
2000년이후 10월물량으론 두번째…고덕주공3단지, 응암2구역 등
 
연성주 기자

[파이낸셜신문=연성주 기자] 추석 황금연휴가 끝나면 수도권에서 분양물량이 쏟아질 전망이다. 10월 수도권 분양 물량만 3만2000여가구에 이른다. 

 

7일 부동산114 자료에 따르면 10월 수도권에서는 3만2199가구(임대 제외)가 분양을 앞두고 있다. 올들어 월별 물량으로는 가장 많다.

분양물량 집계를 시작한 2000년 이후 역대 10월 분양물량으로도 지난해(4만661가구)에 이어 두 번째 많은 규모다.

 

▲ 추석 연휴가 끝나면 10월 수도권에서 분양 물량 3만2천여가구가 쏟아져 나온다.  (사진=연합)

 

지역별로는 경기도가 20곳 1만8648가구로 가장 많고 이어 서울 9곳 1만2468가구, 인천 1곳 183가구로 집계됐다.

서울은 고덕주공3단지, 응암2구역, 신길9구역 등 재개발·재건축 위주이고, 경기와 인천은 운정신도시, 성남고등지구, 송도국제신도시 등 신도시와 택지지구를 중심으로 공급이 이뤄진다.

 

일부 건설사들은 10월 초 황금연휴로 인해 분양일정을 잡기 어려워지자 9월 분양일정을 미루기도 했다.

일반적으로 견본주택을 열고 청약 및 당첨자 발표를 거쳐 계약을 받기까지 약 3주가 걸리기 때문에 9월 3주차부터 오픈하면 분양일정이 추석 연휴와 맞물리게 된다.

 

게다가 8·2 대책 이후 금융결제원의 주택청약 시스템 보수 작업까지 이달 중순께로 예정되면서 입주자모집공고 업무가 불가능한 점도 건설사들이 분양일정을 10월로 미루게 했다.

 

삼성물산이 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에서 분양을 앞둔 '래미안 DMC 루센티아'도 9월에서 10월로 분양이 연기됐고, 제일건설이 경기 시흥 은계지구에서 선보이는 '시흥 은계 제일풍경채'도 다음 달로 분양을 미뤘다.

 

 


기사입력: 2017/09/07 [16:03]  최종편집: ⓒ파이낸셜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Financial Newspaper English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en&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RSS - efnews.co.kr/rss/rss_news.php
Financial Newspaper 日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中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zh-CN&u=http%3A%2F%2Fefnews.co.kr%2F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10월 수도권 분양물량 3만2000가구 ] 10월 수도권 분양물량 3만2000가구 연성주 기자 2017/0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