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서울 아파트 2만가구 분양
강남권 9개 단지, 5033가구
 
연성주 기자

[파이낸셜신문=연성주 기자] 올해 서울에서 2만가구의 아파트가 분양될 예정이다.

 

7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이달부터 연말까지 서울에서 분양될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 아파트는 총 42개 단지 2만823가구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재건축 아파트는 총 9570가구, 재개발은 9020가구, 도시환경정비사업은 2233가구에 이른다.

 

서울 강남권에서는 9개 단지, 5033가구가 분양된다.

강동구 고덕주공5단지를 재건축하는 '고덕 센트럴 아아파크'(723가구)와 서초구 신반포6차를 재건축하는 '신반포센트럴자이'(142가구)가 각각 7월 분양된다.

 

8월에는 강남구 개포 시영 재건축 아파트인 '래미안 강남 포레스트'(208가구), 10월에는 송파구 거여마천뉴타운 거여2-2구역 재개발 단지인 'e편한세상 송파 파크센트럴'(378가구)이 분양될 예정이다.

 

도심권에서는 이달 중 서대문구 수색4구역 재개발 단지인 'DMC 롯데캐슬 더 퍼스트'(454가구)와 가재울6구역의 'DMC 에코자이'(552가구)가 각각 분양된다.

마포구 마포로 6구역 재개발 아파트인 '공덕 SK리더스뷰'(주상복합, 255가구)는 7월에, 마포 염리3구역의 '마포그랑자이'(424가구)는 9월에 분양된다.

 

강서권에서는 영등포구 신길12구역의 '신길센트럴자이'(482가구)가 7월에, 강북권에서는 동대문구 청량4구역의 '청량리 롯데캐슬'(1291가구)이 10월에 청약시장에 나온다.

노원구 상계주공 아파트 가운데 가장 먼저 재건축에 들어간 상계주공8단지 '상계 꿈에그린'도 8월중 80가구가 일반분양된다.

 

닥터아파트 김수현 리서치팀장은 "지난달 분양된 강동구 고덕 주공7단지 롯데캐슬 베네루체가 최고 65.8대의 경쟁률로 마감되는 등 서울 아파트 청약열기가 뜨겁다"며 "하반기 이후에도 강남권과 도심권 등 요지의 아파트를 중심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올해 서울 아파트 분양 일정     (사진=연합)

기사입력: 2017/06/07 [10:45]  최종편집: ⓒ파이낸셜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Financial Newspaper English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en&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RSS - efnews.co.kr/rss/rss_news.php
Financial Newspaper 日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efnews.co.kr%2F
Financial Newspaper 中文 - 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zh-CN&u=http%3A%2F%2Fefnews.co.kr%2F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올해 서울 아파트 2만가구 분양] 올해 서울 아파트 2만가구 분양 연성주 기자 2017/0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