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자동차, 2016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 개최...경쟁력 힘쓸 것

정성훈 기자 | 기사입력 2016/10/27 [11:41]

쌍용자동차, 2016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 개최...경쟁력 힘쓸 것

정성훈 기자 | 입력 : 2016/10/27 [11:41]
 
쌍용자동차 대표이사 최종식사장은 글로벌 서비스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전세계 쌍용자동차 서비스·품질 담당자들을 초청해 콘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전세계 45개국 대리점 서비스·품질 담당자 70여명 참석, 2013년에 이어 두 번째 개최하고,서비스·품질 관련 정책 공유, 서비스·품질 향상 및 글로벌 경쟁력 확보 방안 논의 글로벌 네트워크 간 커뮤니케이션 강화 통해 글로벌 서비스·품질 경쟁력 제고에 힘쓸 것이리고밝혔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26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쌍용자동차 안성 인재개발원에 전세계 쌍용자동차 서비스·품질 담당자 70여명을 초청해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쌍용자동차는 체계적인 글로벌 서비스 네트워크 구축과 서비스·품질 향상 및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아시아, 유럽, 중남미 등 지역별 서비스 콘퍼런스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전세계 담당자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는 지난 2013년에 이어 이번이 두 번 째다.
 
지난 26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쌍용자동차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진행 중인 2016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에는 유럽 16개국, 아시아태평양 11개국, 중동 10개국, 중남미 및 아프리카 7개국 등 전세계 45개국 쌍용자동차 대리점 서비스·품질 담당 매니저 7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서비스 콘퍼런스, 품질 및 부품 설명회, 국가별 간담회 등을 통해 쌍용자동차 서비스·품질 부문의 기본 정책과 비전, 현황을 공유하고 개선 방향 및 건의사항, 판매 지원 활성화, 네트워크 간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 방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특히 내년 상반기 출시될 대형 프리미엄 SUV인 Y400(프로젝트명)의 성공적인 론칭을 위해 사전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고 철저한 초기 품질 관리 및 신속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긴밀히 협조하기로 했다.

또한 서비스·품질 부문 우수 대리점 시상식에서는 영국, 칠레, 스페인, 이란, 뉴질랜드, 모로코, 이탈리아, 페루 대리점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으며, 참석자들과 우수 사례를 공유해 큰 호응을 얻었다.
 
쌍용자동차는 체계적인 글로벌 서비스 네트워크 구축과 서비스·품질 향상 및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아시아, 유럽, 중남미 등 지역별 서비스 콘퍼런스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전세계 담당자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는 지난 2013년에 이어 이번이 두 번 째다. 콘퍼런스 참석자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장 임한규 전무는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는 전세계 서비스·품질 담당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대리점별 경쟁력 제고와 서비스·품질 향상을 위한 아이디어를 개발하는 자리”라며 “글로벌 네트워크 간 커뮤니케이션 강화와 이슈 공유, 신속한 시스템 구축 등 글로벌 판매 확대뿐 만 아니라 서비스·품질 경쟁력 및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해 다방면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