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씨티은행, ‘씨티 글로벌 지역사회 공헌의 날’ 자원봉사활동 펼쳐

김연실 기자 | 기사입력 2016/06/12 [10:03]

한국씨티은행, ‘씨티 글로벌 지역사회 공헌의 날’ 자원봉사활동 펼쳐

김연실 기자 | 입력 : 2016/06/12 [10:03]

한국씨티은행이 11일 씨티크레딧서비스신용정보 그리고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과 함께 소속 임직원과 가족 2,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전국적으로 ‘씨티 글로벌 지역사회 공헌의 날(Global Community Day)’ 활동을 진행하였다.

‘그린 씨티, 클린 씨티(Green Citi, Clean City)’라는 구호 아래 경인 아라뱃길 수질개선을 위한 EM흙공 만들기를 비롯하여 서울 양재천 EM흙공 만들기, 서울국립현충원 묘역 정비, 서울숲 및 남산공원 환경정화활동, 서울한양도성 및 경의선 숲길 대시민 환경보호 홍보활동, 기후난민어린이 살리기 희망T 캠페인, 여의도 한강공원 자전거 안전문화 캠페인 등 전국적으로 29개 활동을 실시했다.

경인 아라뱃길 봉사활동에 참가한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은 “시민들을 위한 휴식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나고 있는 이곳 아라뱃길에서 글로벌 지역사회 공헌의 날을 맞아 아라뱃길 환경미화 및 수질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으로 재미와 보람을 함께 느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06년부터 매년 같은 날 전세계 씨티 임직원 및 가족들이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참여해 온 글로벌 지역 사회 공헌의 날은 올해로 11회를 맞이했다. 이날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 91개국 500개 이상의 도시에서 8만명 이상의 씨티 직원 및 가족과 친구들이 도심 지역 활성화와 문맹 퇴치를 위한 교육, 환경 보존, 보건 서비스와 재난 구조 등 각 지역의 필요에 맞는 1천3백개 이상의 프로젝트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하였다. 지난 11년 동안 씨티가 글로벌 지역 사회 공헌의 날을 통해 전세계 각국에서 실시한 자원봉사활동 시간은 250만 시간 이상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씨티은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