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이통3사, 7일 ‘뉴 아이패드 프로’ 출시…출고가 117만원~244만원

이광재 기자 | 기사입력 2018/12/06 [14:36]

이통3사, 7일 ‘뉴 아이패드 프로’ 출시…출고가 117만원~244만원

이광재 기자 | 입력 : 2018/12/06 [14:36]

11·12.9인치 화면에 64GB~1TB 4종…펜슬·전용 키보드도 선봬

 

[파이낸셜신문=이광재 기자] KT·LG유플러스·SK텔레콤 국내 이동통신 3사가 전면 화면 디자인과 차세대 성능을 갖춘 신규 ‘아이패드 프로(iPad Pro)’를 7일부터 국내에서 본격 판매한다.

 

이통3사에 따르면 이본 신규 아이패드 프로의 완전히 새로워진 디자인은 11형 및 12.9형 리퀴드 레티나(Liquid Retina) 디스플레이로 화면 가득 채웠으며 페이스(Face) ID, A12X 바이오닉(Bionic), 차세대 뉴럴 엔지(Neural Engine), 신규 USB-C 커넥터, 기가비트(Gigabit)급 LTE, 최대 1TB 저장 공간, 그리고 하루 종일 작업도 문제가 없는 배터리를 특징으로 한다.

 

▲ (사진=LG유플러스)     


아이패드 프로는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는데 이 디스플레이는 아이패드의 유니바디 케이스 곡선을 따라 둥글게 처리돼 화면을 가득 채우며 그 외에도 폭 넓은 색 영역, 트루 톤(True Tone) 및 반사 방지 코팅으로 실내에서도 야외에서도 자연스럽고 정확한 시각 경험을 선사한다.

 

별도로 구매 가능한 2세대 애플 펜슬(Apple Pencil)은 아에패드 프로에 자석으로 부착되며 동시에 보관 및 무선 충전을 가능케 한다.

 

애플 펜슬에서의 탭 기능은 앱에서 새로운 사용법을 제공해 아이패드 프로의 기능을 확장시켜준다. 새로운 스마트 키보드 폴리오(Smart Keyboard Folio)는 매끄러운 디자인으로 손쉽게 조정 가능해 더욱 다재다능하게 활용할 수 있다.

 

아이패드 프로를 위해 별도 제작 된 A12X 바이오닉은 태블릿에 적용된 가장 스마트하고 강력한 칩이다. 애플이 설계한 7코어 GPU는 최대 2배의 그래픽 성능을 제공해 놀랍도록 풍부하고 몰입도 높은 증강 현실 경험과 모바일 기기에서 볼 수 없었던 콘솔급 그래픽을 게임에서 가능케 한다. 이러한 뛰어난 성능과 기능은 모두 10시간에 달하는 배터리 사용 시간 덕분이라는 것.

 

▲ (사진=LG유플러스)     


진화한 카메라 및 센서, 개선된 4개의 스피커 오디오와 A12X 바이오닉은 물론 큰 뷰파인더는 아이패드 프로를 AR을 위한 최고의 기기로 만든다. 차세대 AR 앱들을 위한 지원이 이뤄짐으로써 아이패드에서 이제 새로운 AR 경험을 할 수 있다.

 

아이퍄드를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방식을 지원할 수 있도록 신규 USB-C 커넥터가 라이트닝(Lighting) 커넥터를 대체해 외부 5K 디스플레이에 연결하거나 고대역폭 전송을 지원, 카메라나 악기, 기타 악세서리와 최대 두 배 속도로 데이터를 주고받을 수 있다. USB-C를 활용하면 아이패드 프로는 아이폰을 충전하는데도 사용할 수 있다.

 

뉴 아이패드 프로의 출고가는 117만 7000원~244만 2000원이다.

 

한편 KT는 7일부터 KT 대리점과 KT샵을 통해 아이패드 프로, 애플 페슬, 스마트 키보드 폴리오는 판매한다. KT ‘데이터 투게더 라지’를 이용하면 월 1만1000원에 데이터 1G가 제공되며 모회선인 LTE 스마트폰의 데이터를 공유해 사용 가능하다.

 

KT 데이터온 프리미엄 사용 고객은 데이터투게더 라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별도의 50G 데이터가 제공된다.

 

LG유플러스도 공식 온라인몰 U+샵에서 ‘입고알림 신청’을 진행한다. 입고알림을 신청한 고객들은 7일부터 기기 입고에 따라 순차적으로 연락을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도 공식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애플 뉴 아이패드 프로 판매를 시작한다.  

스스로에게 묻는나 난 어떠한 기자인가? 앞으로 어떠한 기자가 될 것인가? 본 기자는 어느 누구에게도 떳떳한 기자가 되려 노력할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