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화제]신한銀 '신한 두드림(Do Dream) 자동차∙조선 상생 대출'...2천2백억 지원

신∙기보 협약 통해 최대 0.8%p 보증료 우대

조경화 기자 | 기사입력 2018/12/05 [09:51]

[화제]신한銀 '신한 두드림(Do Dream) 자동차∙조선 상생 대출'...2천2백억 지원

신∙기보 협약 통해 최대 0.8%p 보증료 우대

조경화 기자 | 입력 : 2018/12/05 [09:51]

[파이낸셜신문=조경화 기자] 자동차산업과 조선산업의 위기로 협력업체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신한은행이 자동차·조선 협력업체를 위한 자금지원에 본격 나서고 있어 주목을 끌고 있다.  

 

신한은행은 최근 유동성 위기를 겪고 있는 자동차 및 조선 부품 업체에 대한 자금을 지원하는 신상품 ‘신한 두드림(Do Dream) 자동차∙조선 상생 대출’을 14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왼쪽)이 지난 11월 13일 인천광역시 소재 자동차 부품업체 대주중공업을 방문해 박주정 대표이사로부터 제품에 대해 설명을 듣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신한 두드림(Do Dream) 자동차∙조선 상생 대출'은 이와 같은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자동차∙ 조선 부품업체를 대상으로 신속한 유동성 자금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신용보증기금 및 기술보증기금의 우대보증서 발급을 통해 지원하며, 지원 규모는 총 2,200억원이다. 

 

신한은행은 보증료 출연을 통해 보증료 연0.5%p를 3년간 지원하며, 보증기관 보증료 우대 0.3%p 추가시 관련 업체들에게 최대 연0.8%p 보증료 우대 혜택이 적용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일시적으로 유동성 위기를 겪고 있는 중소 자동차∙조선 부품업체들에게 이번 상품이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정부정책에 부응해 위기극복을 위한 유동성 지원과 주력산업의 구조혁신을 위한 금융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 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