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기업은행·금감원 "보스피싱 차단 시스템 구축" 협약

김연실 기자 | 기사입력 2018/11/09 [16:39]

기업은행·금감원 "보스피싱 차단 시스템 구축" 협약

김연실 기자 | 입력 : 2018/11/09 [16:39]

[파이낸셜신문=김연실 기자] IBK기업은행은 보이스피싱 실시간 차단 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금융감독원· 한국정보화진흥원과 9일 체결했다.  

 

▲ 김도진 기업은행장(오른쪽 네 번째), 이상제 금융감독원 부원장(가운데),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왼쪽 네 번째),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빅데이터 플래그십 지원사업을 통해 ‘딥러닝을 활용한 실시간 보이스피싱 탐지 서비스’를 개발 중에 있다. 

 

이번 참여기관들은 "MOU는 과제 성과 제고를 위해 유관기관이 서로 협력하고자 하는 것"이며, "유관기관 간 협약 체결을 통해 체계적·효율적으로 개발을 진행하여 동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구축해나 갈 것"이라 밝혔다.

 

기업은행은 "갈수록 첨단화되는 보이스피싱 사기 척결을 위해 첨단 기술을 활용한 보이스피싱 사기 예방 시스템을 마련하는 등 국민 재산을 위협하는 보이스피싱 척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금감원에 집적된 보이스피싱 사기 사례(약 8,200여 개)와 IBK기업은행·한국정보화진흥원의 기술력 결합을 통해 완성된 AI App을 이용할 경우 보이스피싱 사전 피해 예방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됐다.

 

이들 기관들은 2019년 1월 앱 개발 완료를 목표로 시스템 구축을 조속히 추진하기로 했으며, 사용확대는 물론 성능 고도화에도 전력을 다하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