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크서브, 영업망 강화로 매출 ↑

이광재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8:59]

아크서브, 영업망 강화로 매출 ↑

이광재 기자 | 입력 : 2018/09/14 [08:59]

[파이낸셜신문=이광재 기자] 데이터보호 전문업체 아크서브가 영업망을 강화하고 매출 확대에 나섰다.

 

아크서브는 티에스오 등 최근 영입한 신규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세일즈 엔지니어 교육을 실시중이다.

 

아크서브는 최근 들어 매출이 확대되는 등 시장에서 영향력이 확대되면서 자사 제품을 공급하려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 파트너를 통한 매출 극대화를 위해 엔지니어 교육 등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는 것.

 

아크서브는 특히 시장에서 OS 백업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과거에는 관심을 끌지 못했던 OS 백업이 X86 플랫폼 증가에 힘입어 이슈가 되고 있는데 아크서브 제품이 OS 백업에 대한 성능이 뛰어날 뿐 아니라 비용 효율성도 갖추고 있다는 것이다. 

 

▲ 아크서브 신규업체세미나 사진 김상진 이사

시장에서 아크서브의 영향력이 확대되고 파트너가 되려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도 이런 시장 상황과 무관하지 않다.

 

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은 노트북 컴퓨터를 이용해 윈도(Windows), 리눅스(Linux) 환경에서 직접 제품을 설치하고 백업과 복구를 수행했다. 특히 단일 관리 콘솔에서 물리(Windows, Linux) 환경과 가상화 환경을 통합 관리 및 운영 환경을 경험하는 등 실무위주의 교육이 이루어졌다.

 

기존 다른 회사의 유사한 제품을 경험한 참석자들은 아크서브 제품을 기존 제품과 비교, 레거시 백업에서는 불가능하거나 난해한 기능들이 단순하면서 안정적으로 구현되는 것을 직접 확인하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아크서브의 영향력이 확대되면서 제품을 공급하려는 업체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주장한 유준철 아크서브 한국대표는 “아크서브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새로운 파트너를 영입하고 기술 교육을 강화하는 등 영업망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스스로에게 묻는나 난 어떠한 기자인가? 앞으로 어떠한 기자가 될 것인가? 본 기자는 어느 누구에게도 떳떳한 기자가 되려 노력할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데이터보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