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조선(造船) 분야 특허출원 큰 폭 감소

임권택 기자 | 기사입력 2018/09/13 [10:17]

조선(造船) 분야 특허출원 큰 폭 감소

임권택 기자 | 입력 : 2018/09/13 [10:17]

[파이낸셜신문=임권택 기자] 특허청에서는 조선분야의 발명자와 특허유공자들의 사기를 진작하고 조선분야 종사자들의 발명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2012년부터 매년 ‘조선해양의 날’에 특허청장상을 시상해 왔으며 올해(9월14일)도 시상한다.

 

▲ 현대중공업의 힘센엔진을 탑재한 여객선(현대미포조선 건조)(사진=현대중공업)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3~2017년) 조선분야(IPC B63 기준) 특허출원을 집계한 결과, 조선분야 특허출원은 2014년 3천692건을 정점으로 지난해 1천833건을기록하며 2014년의 절반 수준으로 감소했다.

 

▲특허청

 

국내 대형 조선3사(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의 특허출원은 2014년 2천558건에서 지난해 961건으로 2014년의 1/3 수준으로 떨어졌고, 올해 상반기도 287건을 기록하며 지속적으로 감소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대형 조선3사 특허 담당자들은 조선경기 악화에 따른 연구개발(R&D)/특허관리 예산 축소, 구조조정으로 인한 발명자(인력) 감소, 권리행사와 분쟁대비를 위한 선택과 집중 등을 주요 감소 원인으로 들고 있다.

 

실제로 현대중공업과대우조선해양의 경우, 지난해 조선분야 특허출원은 각각 252건과 251건으로 2014년의 27%와 34%에 불과했다. 

 

특허청 이석범 차세대수송심사과장은 “올해 상반기 조선분야 특허출원은 719건으로 지난해 상반기(797건)와 비교할 때 감소세가 다소 줄어들고 있다”라며, “우리나라 조선산업의 성패는 기술 경쟁력에 있으며, 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발명자를 우대하고 육성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특허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형조선3사 특허출원 감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