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시아나 중국사랑, 중국 닝보 ‘아름다운 교실’ 열다

임권택 기자 | 기사입력 2018/04/19 [08:47]

아시아나 중국사랑, 중국 닝보 ‘아름다운 교실’ 열다

임권택 기자 | 입력 : 2018/04/19 [08:47]

[파이낸셜신문=  임권택 기자] 아시아나의 중국 사랑은 올해에도 계속된다. 

 

아시아나항공은 18일(수), 중국 저장성(浙江省) 닝보시(宁波市) 인저우구(鄞州区) 탕시진(塘溪镇)에 위치한 ‘탕시진중심소학(塘溪镇中心小学)’과 ‘아름다운 교실’ 자매결연을 맺었다. 

 

▲ 아름다운 교실 자매 결연 행사에서 아시아나항공 안병석 중국지역본부장(뒷줄 왼쪽에서 7번째), 조영석 홍보부문 상무(뒷줄 왼쪽에서 9번째), 오중근 주 상하이 대한민국 영사관 부총영사(뒷줄 왼쪽에서 5번째), 춴궈먀오 닝보시인민정부 외사판 부주임(뒷줄 왼쪽에서 6번째) 및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시아나)

 

‘아름다운 교실’은 아시아나항공의 대표적인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으로 아시아나항공 임직원이 직접 현지를 방문해 교육기자재를 기부하는 현지 밀착형 사회공헌활동이다. 

 

아시아나항공은 탕시진중심소학에 컴퓨터 45대와 멀티미디어 학습기 1대를 지원해 학생들이 쾌적한 학습 환경에서 학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 또한 현직 중국인 캐빈 승무원이 진행하는 직업 특강도 열었다. 현직 승무원이 체험 위주의 참여형 교육으로 진행해 항공사와 승무원에 대한 관심과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어 학생들의 호응을 얻었다. 

 

탕시진중심소학에서 열린 이날 결연식 행사에는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 오중근 주 상하이 대한민국 영사관 부총영사, 춴궈먀오(陈国苗) 닝보시인민정부 외사판 부주임 등이 참석했다. 

 

결연식에 참석한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은 “‘아름다운 교실’ 프로젝트는 중국 내 지원이 필요한 학교를 직접 방문하고 후원함으로써 중국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가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며, “아시아나항공은 지속적인 글로벌 민간 교류를 통해 한중 민간교류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의 「아름다운 교실」은 중국에서 지난 2012년부터 7년째 진행하고 있는 대표적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으로, 현재까지 중국 각 지역 총 29개 학교와 자매결연을 맺었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를 통해 현지 학생 약3만여명을 대상으로 12억원 상당의 학습 기자재를 지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