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지주탐방] 신한금융 "조화로운 성장 위해 원(one)신한 강화"

이유담 기자 | 기사입력 2018/03/22 [23:23]

[금융지주탐방] 신한금융 "조화로운 성장 위해 원(one)신한 강화"

이유담 기자 | 입력 : 2018/03/22 [23:23]

[파이낸셜신문=이유담 기자] 신한금융이 올해 경영전략 화두인 '조화로운 성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조화로운 성장'은 신한금융의 2020년 전략 지향점(2020 SMART Project)을 아우르는 틀로서, 국내-글로벌, 오거닉(Organic)-인오거닉(Inorganic), 은행-비은행, 전통사업-신규사업 조화를 통해 그룹가치를 극대화한다는 포부다.

 

아울러 조용병 회장이 제시한 대로, 글로벌 핵심 법인 대형화와 인수합병(M&A) 등 다양한 투자전략을 통해 세계화와 지역화를 두루 갖춰가는 이른바 글로컬라이제이션(Glocalization) 확대에 주력하기로 했다.

 

또 비용적 효율화 및 추가 수익 창출을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그룹 조직문화 개선 등의 과제도 적극 추진한다. 

 

▲ 3월 초 신한금융지주 전략기획팀을 방문해 올해 경영 계획을 들어보았다. (사진=이유담 기자)

 

신한금융은 올해 글로벌 부문에서도 조화로운 성장에 무게추를 두고 있다.

 

이영종 본부장(전략기획팀장)은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국내에만 치중했던 사업을 글로벌에도 특화해 양쪽 조화를 이루고 필요하면 국내‧외 M&A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본부장은 "신한베트남은행이 지난해 12월 안츠 은행(ANZ BANK) 리테일 부문을 흡수하고, 올해 신한카드가 베트남 푸르덴셜소비자금융(PVFC) 인수했듯 글로벌 M&A 분야에서도 은행과 비은행의 조화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화로운 성장' '글로컬라이제이션 확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조직문화 개선' 등 4가지 경영전략을 지원하는 방안으로는 인적‧조직‧리스크관리 역량을 키워간다.

 

직원들 개개인의 역량을 키우는 동시에 원신한 체계를 통해 조직역량을 강화하고 리스크관리부문을 심화한다는 계획이다.

 

신한금융은 급변하는 금융시장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기존의 전통적인 경영 한계에서 벗어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시현할 계획이다. 

 

디지털 부문은 기존의 사업모델을 디지털 환경에 적합시켜 비용과 수익 양측 모두를 개선하는 동시에 '파괴적'인 모델로써 4차 산업혁명 트랙을 선도하고자 한다. 

 

한편 신한금융은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 신한캐피탈 등 4개 자회사 매트릭스를 구성해 지주까지 5개사를 총괄하는 인력 시스템을 견고히 하기로 했다.

 

지난해 7월에는 기업투자금융(CIB) 그룹장을 지주사 겸직으로 전환했다. 이 본부장은 "매트릭스 전략으로 신한금투에 인력을 집중시켜 자본시장을 공략하는 중이다"면서 "CIB 부문은 올해부터 가시적 성과가 드러나고 있다"고 전했다. 

 

신한금융의 매트릭스 전략은 글로벌로 통해 일본과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미국, 중국 등 6대 법인 대형화를 이뤘다.

 

이 본부장은 "신한은 단순한 지점 형태의 현지화 모델이 아니라 법인 형태로 전환, 각 나라의 감독규제를 받으면서 영업을 하도록 한다"며 "시간과의 싸움은 물론이고, 국내에서처럼 은행‧증권‧보험‧카드 매트릭스를 구성해 조직을 통합 운영할 수 있는 체계가 글로벌에서도 갖춰진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모든 계열사가 하나의 회사처럼 움직이는 원(One)신한 체계는 신한금융이 2001년 지주 설립 때부터 가꿔온 상징이다.

 

은행과 증권 자산관리서비스를 한곳서 제공하는 신한 PMW라운지, 중견‧중소기업이 은행 상품과 자본시장 상품을 함께 제공받을 수 있는 창조금융플라자 등이 대표 사례다.

 

신한금융은 글로벌 분야에서도 '원신한' 체계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그룹가치 제고와 고객만족에 무게를 더해가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