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KB손해보험, 안전운전 시 10% 할인되는 UBI 자동차보험 출시

김연실 기자 | 기사입력 2017/12/19 [15:52]

KB손해보험, 안전운전 시 10% 할인되는 UBI 자동차보험 출시

김연실 기자 | 입력 : 2017/12/19 [15:52]

 

[파이낸셜신문=김연실 기자]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이 19일 SK텔레콤과 제휴해 안전운전자의 보험료를 할인해주는 UBI(Usage Based Insurance, 사용자기반보험) 상품인 ‘티맵 안전운전할인 특별약관’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티맵 안전운전할인 특약’은 네비게이션 어플 ‘T map’의 운전습관 기능을 통해 500km 이상 주행한 안전운전 점수가 61점 이상인 경우 보험료를 10% 할인해 준다. 별도의 장치를 설치하거나 보험사에 추가 서류제출 필요 없이 ‘T map’ 어플을 사용하면서 측정된 안전운전 점수만 조회하면 특약 가입이 가능하다.

KB손해보험, 안전운전 시 10% 할인되는 UBI 자동차보험 출시했다. 사진=KB손해보험. 김연실 기자

KB손해보험은 새롭게 출시된 특약을 통해 평소 운행습관(급가속, 급정거, 과속 등)이 양호하거나 개선한 가입자들에게 보험료 할인혜택을 제공함으로써, 사회적으로 안전운행에 대한 인식을 제고해 교통사고를 감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번에 ‘티맵 안전운전할인 특약’을 추가하면서 KB손해보험은 자동차보험 가입자에게 더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운행거리에 따른 마일리지 할인은 물론 블랙박스 장착 할인, 만 7세 미만의 자녀가 있는 경우 할인해 주는 자녀할인, 올해 특허를 취득한 업계 유일의 대중교통 이용할인 특약까지 운전자의 조건에 따라 실속 있는 할인을 선택할 수 있게 된 것이다.

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부문장 이평로 상무는 “새롭게 출시한 티맵 안전운전할인 특약은 보험사와 통신사(SK텔레콤) 간 제휴를 통해 구성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Digital 시장 선도를 위해 개발된 상품이다”며 “평소 안전 운전하는 고객들은 보험료가 더 저렴해지고 회사는 사고 위험이 낮은 가입자를 모집함으로써 윈-윈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맵 안전운전할인 특약’은 2017년 12월 19일 이후에 개시되는 계약부터 가입할 수 있으며 상품 가입 및 전용서비스 관련 문의는 KB손해보험 고객콜센터로 전화하면 상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