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98형 울트라HD TV' 출시

너비 2.3미터, 높이 1.6미터 ‘압도적 크기’ 자랑

김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4/10/10 [17:42]

LG전자, '98형 울트라HD TV' 출시

너비 2.3미터, 높이 1.6미터 ‘압도적 크기’ 자랑

김상호 기자 | 입력 : 2014/10/10 [17:42]
 [파이낸셜신문=김상호 기자] LG전자는 지난 8일부터 '98형 울트라HD TV'를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LG전자의 '98형 울트라HD TV'는 너비 2.3미터, 높이 1.6미터의 압도적 크기를 자랑하며, 49형 TV 4대를 이어 붙인 크기와 같다. LG전자는 여기에 울트라HD(3840×2160)해상도의 IPS 패널을 탑재해 더욱더 실감 나는 영상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98형 울트라HD TV'는 전원이 켜져 있을 때만 노출되는 5.2채널 120와트 '무빙 스피커'를 탑재했다. 무빙 스피커는 전원이 꺼지면 TV 내부로 모습을 감춰 제품 디자인의 간결미를 유지시킨다. LG전자는 세계적인 음향기기 회사인 하만카돈(Harman kardon)과의 협업을 통해 전문가 수준의 음질을 구현했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LG만의 차세대 스마트TV 플랫폼인 '웹OS'도 탑재해 간편한 전환, 간편한 탐색, 간편한 연결 등 TV의 본질인 '간편한 사용성'도 강화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98형 울트라HD TV'는 49형 4개를 이어 붙인 것과 같은 초대형 화면 크기에 울트라HD 해상도와 하만카돈 명품 사운드를 탑재한 제품이며 개인 고객뿐만 아니라 기업체 등의 B2B 수요도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