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지난해 사상최고 국내판매 달성

박상대 기자 | 기사입력 2014/01/02 [18:39]

한국지엠, 지난해 사상최고 국내판매 달성

박상대 기자 | 입력 : 2014/01/02 [18:39]
한국지엠이 지난해 총 15만1040대의 내수 판매를 기록하며 2002년 회사 출범 이후 가장 높은 실적을 거뒀다.
 
지난 4분기 내수판매는 4만5875대로 마감하며 역대최대 분기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최근 6개월 연속 판매 증가세를 이어갔다.
 
특히 경차에서 준대형, RV, 상용차에 걸친 주력 차종이 연간 월 최대 판매를 기록하며 차종 별로 고른 증가세를 보였다.
 
이중 쉐보레 스파크는 12월 6382대가 팔리면서 2012년 같은 달보다 29.3%가 늘어 내수 실적을 견인했다.
 
또한 크루즈와 올란도가 12월 2277대, 2142대가 팔렸으며 캡티바, 다마스, 라보의 판매량도 2012년 같은 달보다 122%, 117.9%, 114.1% 각각 늘면서 상승을 뒷받침했다.

마크 코모 한국지엠 부사장은 “회사출범 이래 역대최대 내수판매 실적과 최대 월, 분기 판매 실적을 동시에 달성해 기쁘다”며 “새해에도 안전하고 경쟁력 있는 제품을 통해 내수 신장세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