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사회적기업과 함께 '이주여성' 지원 행사

박상대 기자 | 기사입력 2013/08/25 [22:14]

쌍용차, 사회적기업과 함께 '이주여성' 지원 행사

박상대 기자 | 입력 : 2013/08/25 [22:14]

쌍용차는 사회적기업 에코팜므와 손잡고 플래그십 스토어 W라운지에서 이주여성 지원을 위한 고객초청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23일부터 양일간 쌍용차 플래그십 스토어 W라운지에서 사회적기업 에코팜므 회원, 지역고객 등 300여명을 초청해 스페셜 뉴 코란도C 소개와 함께 각국의 이주여성 지원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아프리카 전통악기 젬베연주단(사진)을 비롯해 다양한 지구촌의 음악이 함께 하는 무대를 통해 흥겨운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중견 미술작가 채창완씨 등 다양한 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판매하는 갤러리도 함께 운영했다.
 
에코팜므는 이주 여성의 치유와 성장, 자립을 목표로 아프리카, 아시아 등에서 온 이주 여성들을 대상으로 상담과 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한편 쌍용차는 행사 수익금을 이주여성들의 사회적, 경제적 자립을 위한 교육기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