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현대자동차그룹, 이웃사랑 성금 150억 기탁

12월 현대제철 등 18개 계열사 사회봉사 참여키로

박상대 기자 | 기사입력 2011/12/01 [11:31]

현대자동차그룹, 이웃사랑 성금 150억 기탁

12월 현대제철 등 18개 계열사 사회봉사 참여키로

박상대 기자 | 입력 : 2011/12/01 [11:31]
▲ 현대차그룹은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첫째줄 오른쪽부터 박성중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이동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 정진행 현대차 사장.    

현대자동차그룹은 나눔경영 실천을 위해 1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50억을 기탁했다.
 
현대차그룹은 공생발전 차원에서 성금 규모를 지난해 100억에서 150억으로 증액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은 이날 서울 중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이동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정의선 부회장은 “현대차그룹이 받은 많은 사랑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고 싶다. 앞으로도 이웃의 필요에 귀 기울이고 그룹의 전문성을 반영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의 성금은 저소득 가정, 장애인, 이주 근로자 등의 지원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이와 함께 12월 한달을 ‘연말 임직원 사회봉사활동’ 기간으로 선포하며 해당 기간 중에 쌀 연탄 등 25억상당의 물품을 150억 성금과 별도로 지원한다.
 
임직원 사회봉사 활동에는 현대차,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현대건설, 현대하이스코, 현대캐피탈 등 18개 계열사의 600여 봉사단체에 소속된 4200여명이 참가해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도울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