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프랜차이즈 기업 46%, “새해 경기 작년보다 나을 것”

박기연 기자 | 기사입력 2011/01/03 [09:11]

프랜차이즈 기업 46%, “새해 경기 작년보다 나을 것”

박기연 기자 | 입력 : 2011/01/03 [09:11]

올해 프랜차이즈 기업들의 체감경기가 호조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지식경제부와 함께 전국 1,400여개 프랜차이즈 가맹본부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1년 프랜차이즈 산업 경기전망 및 해외진출 현황 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기업의 46.2%가 올해 프랜차이즈 경기가 전년도보다 더 나아질 것으로 응답했다. ‘악화될 것’으로 예상한 기업은 18.3%에 그쳤다. <‘불변’ 31.4%, ‘모름’ 4.1%>

대한상의측은 “올해에도 경기 확장세가 예상되는 가운데 소비심리 역시 긍정적일 것이란 기대가 작용하는 것 같다”고 풀이했다.

프랜차이즈 업종별 전망을 보면, ‘소매업’(58.1%)이 가장 긍정적으로 내다봤고, 교육·이미용 등 ‘서비스업’(52.4%)과 ‘외식업’(40.1%)이 뒤를 이었다.

항목별 조사결과를 살펴보면, 원재료가격의 ‘상승’(74.7%)을 예상하는 기업들이 많았음에도, <‘불변’ 15.9%, ‘하락’ 2.8%, ‘모름’ 6.7%> 과반수가 넘는 기업들이 소비자 판매가격을 그대로 ‘유지’(56%)하거나 오히려 ‘내릴 것’(2.8%)으로 답해 원재료 가격 상승에 따른 부담이 소비자에게 크게 전가되지는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상승’ 34.8%, ‘모름’ 6.5%>

가맹점 수는 전년도보다 79.6%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 반면, <‘불변’ 14.5%, ‘감축’ 3.5%, ‘모름’ 2.4%> 직영점 수는 40.3%의 증가가 예상돼 가맹점 증가폭에 미치지 못할 것으로 전망됐다. 직영점 수를 ‘전년 수준으로 유지하겠다’는 응답도 36.5%나 됐다. <‘감축’ 2.2%, ‘모름’ 21.0%>

설비투자 계획을 묻는 물음에는 46%의 응답기업이 ‘늘릴 것’으로 답했으며, ‘전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답한 기업은 41.7%였다. <‘감축’ 4.3%, ‘모름’ 8.1%> 고용 계획에 대한 질문에는 ‘늘릴 것’이란 답이 58.9%로 나타나 올해 프랜차이즈 일자리 시장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예상됐다. <‘불변’ 34.4%, ‘감축’ 4.7%, ‘모름’ 2.0%>

프랜차이즈 업종으로 해외에 진출한 가맹본부 96개사 중 64.6%의 기업이 중국에 진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32.3%, ‘일본’ 10.4% 등> 올해 해외진출 계획에 대해서는 45.8%의 기업이 추가적인 해외진출을 계획하고 있었고, 가장 많은 기업이 미국(34.1%) 진출을 계획하고 있었다. 이어 일본(22.7%), 중국(20.5%)이 차례로 꼽혔다. <‘필리핀’ 11.4%, ‘태국’ 11.4%, ‘베트남’ 9.1%, ‘캐나다’ 9.1%, ‘싱가포르’ 6.8% 등>

해외진출 방식으로는 ‘현지 가맹점 직접 계약’(35.4%)이 가장 많았고, ‘현지 파트너 합자’(30.2%), ‘현지 직영점 개설’(28.1%), ‘마스터 프랜차이즈’(20.8%) 등이 뒤를 이었다. <‘기술제휴’(6.3%), 기타(4.1%)>

해외진출 시 애로사항을 묻는 질문에는 가장 많은 기업이 ‘현지 상권분석 및 유통정보 입수’(37.5%)를 꼽았으며, ‘물류시스템 구축’(21.9%), ‘까다로운 현지 법령규제’(15.6%), ‘가맹점 관리 및 수퍼바이징’(12.5%), ‘인력확보 및 교육훈련’(6.3%) 등을 차례로 꼽았다. <‘자금조달’ 3.1%, ‘제품/서비스 차별화’ 2.1%, 기타 1.0%>

김승식 대한상의 유통물류진흥원장은 “프랜차이즈 산업의 해외진출은 수출산업 다양화 측면에서 반드시 필요하다”며 “우수브랜드 발굴·육성과 프랜차이즈 해외 1호점 개설지원, 한식 세계화 지원 등 최근 정부의 관심과 노력이 더해져 새해 프랜차이즈 산업의 해외진출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